ea3db40a28f21c3e81584d04ee44408be272e6d01db8104493f2_640_insurance

보험 영업 – 영업의 생명은 DB, DB 구축이 성패을 좌우한다.

보험 영업 DB구축이 성패를 좌우한다

다른 영업 보다 어쩌면 초기 영업 DB 구축이 어려워 많은 분들이 포기하시는 부분이 영업이었습니다.

그리고 요즘 업무적으로 많이 만나게 되는 분들이 보험쪽에 계신 분들입니다. 많은 분들과 이야기를 하면서, 그리고 제가 온라인 상에서 보험 영업에 대해서 어떻게 영업을 하고 계시는 지를 찾아보면서 느낀 부분에 대해서 이야기를 해보고자 합니다.

온라인에서 보험에 대한 문의를 받고 있다고 하시는 분의 블로그 그리고 카페를 많이 봅니다.

어렵게 가입을 해서 내용을 보면, 먼저 카페를 만들어서 보험과 관련된 정보를 제공하고 즉, 커뮤니티를 구성하여 사람들에게 보험 가입 그리고 관련 상품 및 금융 상품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그리고 자신의 보험 상품으로 유도하는 카페더군요. 그러다 보니, 카페의 쪽지며, 이메일을 통해서 영업을 하고 계시고, 이런 방식을 강의로도 진행을 하고 계시더군요.

그리고 블로그도 운영을 하시면서, 지속적으로 정보를 제공하여 고객 유치를 하고 계시더군요.

그리고 다른 분들은 인스타그램을 주로 많이 활용하시더군요. 보험 영업을 하시는 분들의 인스타그램은 정말 쉽게 찾아낼 수 있습니다. 인스타그램에서 #fc #컨설턴트 등의 보험 관련 헤시테그를 찾아 보시면 바로 찾으실 수 있습니다.

대부분 인스타그램을 활용하고 계시는 분을 보면 일단 그분들이 타고 계신 차에 눈이 가게 만듭니다. 그리고 대부분이 누구를 만났다거나, 다른 분들을 테그하여, 나는 이런 사람이다를 보여주시면서 보험 영업을 하고 계시더군요.

온라인 상에서 찾아보면 그 이외에도, 본인의 홈페이지를 제작하여 지속적인 보험 강의를 유도하고 계시는 분도 찾을 수가 있었습니다.

하고 싶은 이야기는 이게 아닙니다.

주로 인스타그램이라고 이야기를 해보겠습니다. 정보는 남습니다. 이전 인스타그램의 피드도 같이 찾아볼 수 있다는 뜻입니다. 제가 잘못찾아서 인가요? 아니면? 희한 하게도 이전에 보험을 했던 분들의 인스타그램 피드는 정말 많이 찾을 수가 있지만, 현재 그 분들이 하고 있는 것을 차근히 살펴보면 다른 쪽일을 하고 계시더군요.

이런 이야기를 얼마전에 GA라고 하시는 분에게 물어 보았습니다.

보험 영업의 특성상 많은 분이 시작을 하시고 많은 분이 나가신 다고 이야기를 하시더군요. 보험 영업은 정확하게 이야기를 하면, 사업이라고 하시더군요. 개인 사업 또는 법인 사업자를 통해서 영업을 해오신다고 하시더군요. 일부 보험 회사의 경우, 영업 사원으로 처음 들어오면 일정 기간동안 급여를 보장해주면서 채용을 하지만, 그게 오래 가지 못한다고 하더군요.

그리고 어느 지점에서는 영업할 수 있는 고객을 소개 시켜주고 영업을 시작하기도 한다고 했습니다. 하지만, 처음에는 다들 힘차게 시작을 하지만, 지속적인 수익이 나지 않는 분들은 얼마지나지 않아 다른 쪽으로 전향을 하신다고 하시더군요.

보험 영업을 위해서는 일단 만나는 사람이 많아야 하며, 그리고 지속적인 매출을 위해선는 자기의 위치가 지방이건 서울이건 제주건, 무관하게 영업을 위해 나가야 된다고 하시더군요.

그러시면서 이런 이야기를 하시더군요. 보험 영업은 가망 고객을 계속 찾아야만 영업을 지속할 수 있다고 그리고 그런 고객을 온라인으로 찾을 수 있는 방법을 찾아서 왔다고 하시더군요.

다른 영업도 마찬가지겠지만, 지속적인 고객의 유치를 위해서는 가망 고객을 지속적으로 찾아야 하는 부분은 보험 영업이라고 합니다. 보험 영업을 생각하시나요? 문의 주시면, 지금 바로 당신의 가망 고객을 찾을 수 있는 방법을 제안하여 드립니다.

 

Related Posts

Share this post

Share on facebook
Share on google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pinterest
Share on print
Share on email